• 최종편집 2020-06-30(화)
 

0309 일자리경제과-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수상작 결정 (2).JPG

 

 남원시 주최, 남원목공예협회(회장이정두) 주관으로 개최된 제23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 대전의 심사결과, 대상으로 김아람 작가의 출품작 “난각 모란꽃”이 선정되었다.   


 지난 3월 4일부터 5일까지 진행된 심사는 옻칠, 목선반,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6명의 심사위원들이 진행하였으며. 공개 모집된 일반인 참관단의 운영으로 공정하고 투명한 심사가 이루어졌다.


 대상으로 선정된 김아람 작가의 출품작 “난각 모란꽃”은 심사위원들로부터 난각기법의 정교함과 바림기법을 적용한 우수한 옻칠작업으로 작품 완성도가 매우 높다는 극찬을 받았다.


 

0309 일자리경제과-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수상작 결정(최종)대상.JPG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수상작 결정(최종)대상 - 김아람 작가 '난각 모란꽃'

 

 이밖에도 옻칠목공예부문의 금상에는 김하원 작가의 “주머니 호 건칠화병”, 갈이분야 금상에는 박석규 작가의 “수연담”이 선정되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곽대웅 심사위원장(전.홍익대학교 조형대학 교수)은 올해 한층 높아진 출품작들의 수준에 감탄하며, 입상 여부를 떠나 작품 자체 하나하나가 작가 분들의 피땀 어린 노력이 맺은 결실이라고 말했다.


 이에, 박종군 대회장(국가무형문화재보존협회 이사장)은 “오랜 역사와 고유한 가치를 지닌 옻칠목공예문화라는 문화유산을 전승하기 위해서는 전통과 현대가 잘 어우러진 우수한 작품의 지속적인 발굴이 필요하다며,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의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상작품은 오는 4월부터 8월까지 남원과 서울, 전주 등에서 순회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수상작은 남원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체댓글 0

  • 838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23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수상작 결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