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14(목)
 

서울 종로구(구청장 정문헌)는 경복궁 서측 목조주택을 대상으로 흰개미 피해를 진단하고 예방하는 '목조주택 건강검진' 사업을 한다고 14일 밝혔다.

 

AKR20230314111600004_01_i_P4.jpg

 

구는 흰개미가 짝짓기를 위해 목재 밖으로 나오는 3월 말을 피해 진단과 방제의 적기로 보고 올해 10월까지 두차례 사업을 추진한다.


대상은 경복궁 서측 도시재생활성화지역 내 흰개미 피해가 발생하거나 예방 조치를 희망하는 주택이다.


검진을 원하는 주택 소유주 또는 임대인 동의를 받은 임차인은 이달 24일까지 구 주택관리과를 방문하거나 담당자에게 이메일이나 팩스로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선정되면 피해 정도에 따라 등급이 부여되고 약제 분무, 천공 주입, 토양 처리 등 주택별 상태를 고려한 방제작업이 이뤄진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48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흰개미로부터 안전하게…종로구, 목조주택 '건강검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