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14(목)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배재수)은 3월 7일(목)부터 10일(일)까지 4일간 「목조건축 활성화를 위한 연구성과 현장설명회」를 ‘2024 대한민국 목조건축박람회’가 열리는 수원역 수원메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목조건축박람회 산림청 부스.jpg

 

국립산림과학원은 이번 현장설명회에서 국산 목재의 이용흐름 및 전과정평가, 국산 목재 및 목조건축의 탄소저장효과 등 ‘국산목재의 장점’을 강조하고, 국산 목재를 활용한 판상재(합판, 구조용파티클보드, CLT 등)와 접합철물(STS) 등 ‘목조건축의 국내 기술 현황’을 소개하며, 현재 우리나라의 중대형 목조건축물 현황과 아시아 최고 높이(15층, 50m 이상) 목조건축물 랜드마크 ‘우드 플러스 타워’ 건립 목표를 제시하며, 우리나라 목조건축의 현재와 미래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목조건축박람회는 경기 남부 지역 최대 건축 및 인터레어 박람회인 수원경향하우징페어와 동시에 개최되어 일반 국민들에게 목조건축의 장점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국립산림과학원 목재공학연구과 이상민 과장은 “우리 과학원은 내화성능 확보, 층간소음 개선 등 고층 목조건축물의 한계를 극복하는 기술 개발 및 제도 개선 연구를 꾸준히 수행해왔다.”며, “이번 현장설명회와 같이 대국민 홍보를 통한 목조건축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 확산에도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27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리의 미래, 목조건축으로 세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